เพลง 134340

อัลบั้ม Love Yourself 轉 'Tear'

ศิลปิน BTS

18 พ.ค. 61

เนื้อเพลง 134340

그럴 수만 있다면 물어보고 싶었어

그때 왜 그랬는지 왜 날 내쫓았는지

어떤 이름도 없이 여전히 널 맴도네

작별이 무색해 그 변함없는 색채

 

나에겐 이름이 없구나

나도 너의 별이었는데

넌 빛이라서 좋겠다

난 그런 널 받을 뿐인데

무너진 왕성에

남은 명이 뭔 의미가 있어

죽을 때까지 받겠지

니 무더운 시선

아직 난 널 돌고 변한 건 없지만

사랑에 이름이 없다면

모든 게 변한 거야

넌 정말로 Eris를 찾아낸 걸까

말해 내가 저 달보다 못한 게 뭐야

us는 u의 복수형일 뿐

어쩌면 거기 처음부터 난 없었던 거야

언젠가 너도 이 말을 이해하겠지

나의 계절은 언제나 너였어

내 차가운 심장은 영하 248도

니가 날 지운 그 날 멈췄어

Damn

 

난 맴돌고만 있어

(난 널 놓쳤어 난 널 잃었어)

난 헛돌고만 있어

(넌 날 지웠어 넌 날 잊었어)

 

한때는 태양의 세계에 속했던

(노랜 멈췄어 노랜 멎었어)

별의 심장엔 텁텁한 안개층뿐

(넌 날 지웠어 넌 날 잊었어)

 

어제와는 그리 다를 건 없네 ay

똑같은 일상 속에 딱 너만 없네 ay

분명 어제까지는 함께였는데 ay

무서울 정도로 똑같은 하루 속엔 딱 너만 없네

솔직히 말해 니가 없던 일년쯤

덤덤했지 흔히 말하는 미련도

없던 지난 날 이젠 깜빡

니 향기 따윈 기억도 안나 잠깐

근데 어디선가 맡아봤던 향순데 ay

기억이 어렴풋이 피어날 즘에 ay

저기 저기 고개를 돌려보니

환하게 웃으며 다가오는 니 옆엔 그...

(안녕?) 안녕

어떻게 지내? 나는 뭐 잘 지내

왠지 터질듯한 내 심장과는 달리

이 순간 온도는 영하 248

 

난 맴돌고만 있어

(난 널 놓쳤어 난 널 잃었어)

난 헛돌고만 있어

(넌 날 지웠어 넌 날 잊었어)

 

한때는 태양의 세계에 속했던

(노랜 멈췄어 노랜 멎었어)

별의 심장엔 텁텁한 안개층뿐

(넌 날 지웠어 넌 날 잊었어)

 

난 맴돌고만 있어

(안개 너머의 여전히 미소 띤 널 지켜보지

의미도, 너도, 다 없는 불규칙 내 궤도의 현실)

난 헛돌고만 있어

(너에겐 기억하기 힘든 숫자와 어둠의 pluto

그래도 계속 난 너의 주위를 맴돌겠지 damn)

 

난 맴돌고만 있어

(난 널 놓쳤어 난 널 잃었어)

난 헛돌고만 있어

(넌 날 지웠어 넌 날 잊었어)

 

한때는 태양의 세계에 속했던

(노랜 멈췄어 노랜 멎었어)

별의 심장엔 텁텁한 안개층뿐

(넌 날 지웠어 넌 날 잊었어)

 

 

***เนื้อเพลงจากที่อื่น***